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닛산, 결국 시승행사 취소…“일본 향한 여론에 부담 느낀 듯”

기사승인 2019.07.11  19:29:34

공유
default_news_ad2

- 오는 16일 예정된 ‘알티마’ 미디어 시승행사 돌연 취소
닛산 관계자 “자세한 이유는 말씀드릴 수 없다” 답변

신형 알티마. [사진=닛산 홈페이지]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닛산이 미디어 시승행사를 취소했다. 일본 수출통제로 일본제품 불매 분위기가 확산하자 부담을 느낀 것으로 해석된다.

11일 닛산 관계자에 따르면 오는 16일 예정된 '신형 알티마' 미디어 시승행사를 취소했다. 이 관계자는 "내부사정에 의해 취소가 불가피했다"며 "자세한 사항은 현재로서는 말하기 어렵다"고 했다.

이번 출시하는 알티마는 6년 만에 6세대 풀체인지 모델로 국내에 출시되며 지난달 초 사전계약을 시작했다. 닛산의 대표 중형 세단인 만큼 미디어 시승행사 등 대대적인 마케팅을 예고했다.

그러나 닛산이 미디어 시승행사를 돌연 취소하면서 이번 일본 수출통제에 따른 일본제품 불매 분위기에 부담을 느낀 것으로 업계는 보고 있다. 앞서 일본기업인 소니코리아와 JTI코리아도 비슷한 이유로 신제품 발표를 취소한 바 있다.

한편, 닛산은 제품 출시는 예정대로 진행할 방침이다.

윤진웅 기자 woong@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6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