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포르쉐, 포르쉐 드라이빙 익스피리언스 성황리에 마무리

기사승인 2019.06.26  10:48:44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포르쉐코리아]

[이뉴스투데이 방기열 기자] 포르쉐코리아가 자사가 보유한 전 차종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글로벌 트랙 이벤트 ‘포르쉐 월드 로드쇼 2019’를 마무리 했다고 밝혔다.

‘포르쉐 드라이빙 익스피리언스’의 일환으로 포르쉐 독일 본사에서 직접 주관하는 ‘포르쉐 월드 로드쇼’는 지금까지 전 세계 55개국의 4만 7000여명이 참가할 정도로 전통과 역사를 담은 이벤트다.

지난 15일부터 24일까지 경기도 용인 스피드 웨이에서 진행된 이번 ‘포르쉐 월드 로드쇼 2019’는 포르쉐의 새로운 고객들이 전 차종을 직접 주행하며 포르쉐 차량의 드라이빙 및 브랜드 정체성까지 직접 확인할 수 있는 자리였다.

특히 포르쉐 아이코닉 모델 911 시리즈를 비롯해, 718 박스터/카이맨, 파나메라, 카이엔, 마칸 등 독일에서 공수한 22대의 라인업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22대 차량 중 국내 출시를 앞두고 있는 8세대 ‘신형 911’을 포함해 국내에서 보기 어려웠던 ‘911 GT3’, ‘파나메라 터보 스포츠 투리스모’ 등 다양한 포르쉐 모델을 포함해 고객에게 새로운 즐거움을 선사하기도 했다.

이외에도 독일에서 파견된 5명의 전문 인스트럭터들과 함께 핸들링, 브레이킹, 슬라럼, 택시 드라이빙, E-하이브리드 퍼포먼스 프로그램을 진행해 관객들의 호응을 얻어내기도 했다.

한편, ‘포르쉐 월드 로드쇼 2019’에는 글로벌 타이어 제조사 미쉐린이 메인 스폰서로 참여해 7세대 911, 파나메라, 카이엔, 마칸, 718 모델 등의 운영 차량에 타이어를 제공하고, 휠 밸런싱 및 타이어 교체 장비 등을 지원했다.

방기열 기자 redpatrick@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6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