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쥬얼리 출신 조민아 “레이노병 앓고 있다”

기사승인 2019.06.13  11:53:46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조민아 인스타그램 캡쳐]

[이뉴스투데이 박병윤 기자] 걸그룹 쥬얼리 출신 조민아가 레이노병 투병 사실을 알려 주목된다.

13일 조민아는 본인의 SNS에 레이노병을 앓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장문의 글을 통해 "손발이 끊어질 듯한 추위에 손톱색까지 보라색으로 변하고 온몸이 저려와서 하루에도 몇 번씩 일상생활이 힘들 순간이 찾아왔다"며 "스트레스가 몰리면 과호흡으로 정신을 잃다가 119에 실려가면서 각종 검사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레이노병은 추운 곳에 가거나 찬물에 손 등을 담글 때 과도한 스트레스에 의해 발작적으로 손가락, 발가락, 코, 귀 등 신체 끝부분 혈관이 수축해 혈액순환장애를 일으키는 병이다. 손가락 등이 창백해 지고 점차 푸르스름해지면서 저리고 아픈 느낌이 생긴다.

다른 질병이나 특별한 원인없이 증상이 발생한 경우 일차성 레이노병이라고 하고 전체 환자의 70%가 여기에 해당한다. 대개 젊은 여성에게서 발병한다.

 

 

박병윤 기자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6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