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시흥 오이도 선사유적공원, 1박2일 선사캠프 운영

기사승인 2019.05.22  11:40:01

공유
default_news_ad2

[이뉴스투데이 경인취재본부 안상철 기자] 시흥시가 나들이하기 좋은 5월을 맞아 오이도 선사유적공원에서 <오이도 1박 2일 선사캠프>를 진행한다.

<오이도 1박 2일 선사캠프>는 6,000년 전 오이도에 살았던 신석기인의 삶을 체험해보는 이색캠프이다. 선사시대 시간여행인 만큼 현대의 복잡한 일상생활에서 벗어나 자연에서 생존의 삶을 살았던 방법을 몸으로 직접 체험하게 된다.

지난해 시범 운영을 성공적으로 진행한 데 이어 올해는 신석기인의 식생활을 주제로 운영한다. 캠프 참가자는 흙을 반죽하고 빚어서 굽는 빗살무늬토기 제작 전 과정에 참여하고, 직접 만든 토기에 음식을 만들어 시식하는 신석기인의 생생한 삶을 경험하게 된다.

올해 선사캠프는 5월 25~26일(1회), 6월 15~16일(2회), 6월 22~23일(3회)로 상반기에 3회를 진행하며, 하반기 중 3회를 진행해 총 6회를 운영한다. 1회당 8팀의 가족을 선착순으로 모집하며 초등학생이 포함된 가족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단, 캠프의 난이도 때문에 미취학 아동의 참여는 제한된다.

캠프 접수는 5월 22일 10시부터 공원 홈페이지에서 선착순으로 진행되며, 관련 문의는 시청 관광과로 하면 된다.

안상철 기자 csa5866@naver.com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6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