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경북도-대구시, 상생협력 건설사업 시동 '대구동구-하양 간 도시철도 1호선 연장' 기공

기사승인 2019.05.16  18:40:03

공유
default_news_ad2

- 광역권 도시철도망 구축, 경산지역 13만여 학생 교통편의 제공

대구 1호선 경산 하양 연장 노선도

[이뉴스투데이 경북취재본부 남동락 기자]경상북도는 대구․경북 상생협력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하고 있는 대구도시철도 1호선 안심~하양 복선전철 건설공사 기공식을 갖고 본격적인 공사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17일(금) 대구가톨릭대학교 100주년 광장에서 열리는 기공식에는 이철우 경북도지사, 권영진 대구시장을 비롯해 유관기관 관계자, 지역주민 등 1천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대구도시철도 1호선 안심~하양 복선전철 건설공사’는 기존 대구도시철도 1호선 안심역에서 경산시 하양읍 대구선 하양역까지 연장 8.89km, 정거장 3개소 규모로 국비 70%가 지원되는 광역 철도사업으로 2022년까지 총사업비 2,982억원이 투입된다.

경북도와 대구시, 경산시는 건설협약 체결을 통해 공사는 대구시가 시행하고 사업비는 각 지자체가 서로 분담하며 기존 1, 2호선과 달리 지상철로 건설되고 대구선의 폐선부지를 활용함으로써 사업비를 크게 절감한 것이 특징이다.

대구․경북 상생협력 사업의 일환으로 시행하는 안심∼하양 복선전철 구간이 개통되면 안심에서 하양까지 10분 이내에 접근이 가능해져 경산지역 주요대학 13만 학생의 통학은 물론 대구와 경산지역 간 광역 교통수요 증가에 대응하고 교통 편의성도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대구도시철도 1호선 안심~하양 복선전철 사업은 대구와경산을 출퇴근 하는 주민들과 통학하는 약 13만명 학생들의 광역 교통난을 해소하는 한편 대구․경북 상생협력 관계를 더욱 공고히 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남동락 기자 dongrak67@naver.com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6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e스타트업

item63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