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바이오헬스, ‘제2반도체 ’ 기간산업 만들겠다”

기사승인 2019.05.15  16:44:26

공유
default_news_ad2

- 식약처 등 정부부처 15일 민관 공동 간담회 개최
비메모리·바이오·미래형 자동차 3대 분야 중점 육성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업통상자원부, 보건복지부, 기획재정부, 식품의약품안전처가 15일 오후 서울 서초구 한국제약바이오협회에서 ‘바이오헬스 혁신 민관 공동 간담회’ 를 개최한 가운데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이뉴스투데이 고선호 기자] 바이오헬스의 혁신을 위한 범정부 차원의 지원체계가 마련될 전망이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산업통상자원부, 보건복지부, 기획재정부, 식품의약품안전처 등 관계부처는 15일 서울 서초구 한국제약바이오협회에서 공동으로 ‘바이오헬스 혁신 민관 공동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차세대 유력산업인 바이오헬스산업을 미래 국가 기간산업으로 육성·발전시키고 이러한 발전을 기반으로 관계부처 장관들이 직접 현장의 의견을 듣기 위해 마련됐다.

정부는 비메모리, 바이오, 미래형 자동차 3대 분야를 중점 육성해 세계시장을 선도하는 기업을 중심으로 산업생태계 조성에 나서겠다는 방침이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바이오헬스 분야 혁신의 필요성이 강조됐다. 바이오헬스는 ‘성장-일자리-국민건강’의 삼중 유망 신산업으로, 전 세계에서 공통적으로 나타나고 있는 인구 고령화와 건강수요 증가로 세계시장 규모가 빠르게 확대될 전망이다.

이번 공동 간담회에 참석한 정부부처 및 관련업계 관계자들이 의견을 나누고 있다. [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이와 관련해 간담회에 참석한 업계관계자들은 바이오헬스산업과 관련, “중·장기 혁신성장 동력을 더욱 높이기 위해서는 산업 현장의 목소리가 정책에 더 많이 반영돼야 한다”며 “이를 통한 현장중심형 발전 정책의 수립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 같은 인식을 바탕으로 최근 정부는 지난 2017년 ‘제3차 생명공학육성기본계획’과 ‘제약·의료기기·화장품 산업 5개년 종합계획’을 수립했으며, 지난해 ‘바이오헬스 산업 발전전략’, ‘혁신성장 확산을 위한 의료기기 분야 규제혁신 및 산업육성 방안’, ‘4차 산업혁명 기반 헬스케어 발전전략’ 등의 대책을 통한 보완에 나서 바이오헬스 산업의 발전을 위한 종합적인 계획을 마련하고 있다.

이에 바이오헬스분야에서 인프라·인재 등 상당한 잠재력을 축적해온 것을 비롯해 최근 일자리 및 기술수출 증가 등의 성과가 도출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또 최근 벤처캐피탈의 바이오헬스 분야의 투자가 확대되고 있는 것은 물론 국내 제약기업 등에서 대규모 기술수출 성과가 나타나고 있다.

제약·의료기기 등 제조업과 보건의료서비스 분야에서도 최근 5년간 17만 개의 일자리가 증가하는 등 고용 기여도도 높아지고 있다.

한편 이번 간담회에서는 바이오헬스 발전을 위해서는 연구개발(R&D) 투자 확대, 전후방산업 육성, 전문인력 양성, 해외시장 개척 등 산업 생태계 인프라의 강화가 이뤄져야한다는 지적이 제기되기도 했다.

또 임상시험 및 인허가 기간 단축, 의료데이터 활용 등 규제개선과 제약바이오 수출 지원 등에 대한 전반적인 개선 필요성도 강조됐다.

이의경 식품의약품안전처장은 “혁신주체인 기업과 조력자인 정부가 긴밀히 협력한다면 바이오헬스가 ‘제2의 반도체’와 같은 기간산업으로 도약할 수 있는 저력이 충분하다”며 “제약·바이오 기업인들이 겪는 현장 애로와 건의사항을 허심탄회하게 개진한다면 이를 해결하고 지원할 수 있는 방안을 관계부처가 함께 고민하고 모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고선호 기자 shine7@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6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e스타트업

item63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