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알딸딸한 브런치’ 낮맥 문화…주말 체험 이벤트

기사승인 2019.05.15  10:38:24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구스아일랜드 브루하우스]

[이뉴스투데이 이하영 기자] 미국서 유명한 ‘낮맥’ 문화를 구스아일랜드 브루하우스가 주말 프로그램으로 소개한다.

구스아일랜드는 구스아일랜드 브루하우스가 수제맥주와 브런치, 다양한 문화 생활이 결합된 이색 주말 프로그램 ‘구스 부지 브런치(Goose Boozy Brunch)’를 본격 운영한다고 15일 밝혔다.

부지 브런치(Boozy Brunch)란 ‘술을 곁들인 알딸딸한 브런치’를 일컫는 말로 미국 등 서양문화권에서 최근 가장 핫한 형태 브런치로 손꼽힌다. 구스아일랜드는 국내에 아직 생소한 낮맥 문화를 다양한 컬쳐‧라이프 스타일 클래스와 수제맥주 콜라보레이션으로 소비자들에 알리고, 꾸준한 소통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구스 부지 브런치는 맥주를 활용해 상쾌한 기분을 만끽할 수 있는 ‘루프탑 비어 필라테스’와 수제맥주를 제대로 즐기는 방법부터 수제맥주가 만들어지는 과정을 자세히 알아보는 ‘비어 클래스’ 체험 이벤트로 구성된다.

루프탑 비어 필라테스는 매주 토요일 오후 1시, 비어 클래스는 오후 2시부터 진행된다. 두 프로그램 모두 소셜액티비티 플랫폼 프립(Frip)과 구스아일랜드 공식 SNS로 신청 및 자세한 일정 확인이 가능하다.

구스아일랜드 브루하우스 마케팅 담당자는 “소비자들에게 수제맥주와 함께할 수 있는 폭넓은 경험을 제공하고자 구스아일랜드만의 이색적인 주말 프로그램 ‘구스 부지 브런치’를 마련하게 됐다”며 “구스아일랜드 브루하우스의 헤드브루어와 전문 셰프팀이 완성한 수제맥주, 브런치 메뉴의 환상적인 페어링으로 눈과 입이 즐겁고, 보다 유익한 주말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하영 기자 greenbooks7@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6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e스타트업

item63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