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김수민 작가, 윤지오 고소... 박훈 변호사 선임 ‘윤지오가 거짓말?’

기사승인 2019.04.23  11:33:13

공유
default_news_ad2
배우 윤지오씨 [연합뉴스]

[이뉴스투데이 박병윤 기자] 박훈 변호사가 김수민 작가를 대리해 장자연 사건 목격자로 나선 윤지오씨를 고소한다고 밝혔다.

박 변호사는 23일 본인 페이스북을 통해  오늘 (23일) 오후 4시 광화문 서울지방경찰청민원실에서 윤지오를 고소하는 고소장을 제출한다고 밝혔다. 박 변호사는 장자연 리스트를 윤지오씨가 어떻게 봤는지 김수민 작가 글이 조작인지 아닌지에 대해 정면으로 다투어 보고자 고소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아래는 박 변호사 글 전문

오늘 (4월23일) 오후 4시 광화문 "서울지방경찰청" 민원실에서 윤지오를 고소하는 고소장을 제출합니다. 김수민 작가를 대리한 것입니다. 김수민 작가는 2017. 10.경 "혼잣말" 이라는 책을 출판했고 인스타그램에서 페미니스트 작가로 이름을 알린 사람입니다. 둘 사이는 2018. 6. 29.부터 2019. 3. 8. 까지 거의 매일 연락하며 지냈습니다. 윤지오가 책 출판 관계로 먼저 책을 낸 김수민 작가에게 접근하여 맺어진 인연입니다. (대화 문서 한글 파일 61매)

윤지오는 두 살이 많은 고소인 김수민 작가를 언니로 불렀으며 모든 개인사를 의논 했습니다. 그리고 윤지오가 과거사위 참고인으로 2018. 11. 28. 귀국하여 조사 받고 한국에 체류할 당시인 12. 10. 20:00경부터 다음 날 새벽 03:00까지 술을 마시면서 여러 가지 이야기를 했던 사이입니다.

그런데 김수민 작가는 윤지오가 "13번째 증언" 이라는 책 출판에 즈음하여 2019. 3. 4. 다시 귀국하여 여러 매체 인터뷰를 하는 것을 보면서 그 동안 윤지오가 이야기 하였던 내용들과 전혀 다른 내용을 봤던 것입니다. 이에 김수민 작가는 윤지오에게 "가식적 모습"을 지적하면서 그렇게 하지 말라 하였지만 윤지오는 "똑바로 사세요" 하고는 차단을 하였습니다.

이후 김수민 작가가 윤지오에 대해 비판적인 입장을 표명하자 윤지오는 2019. 4. 15. 김수민 작가를 극단적으로 비난하는 글과 라이브 방송을 하였고, 이에 김수민 작가가 그동안의 윤지오에 대한 행적을 서로 대화에 근거하여 4. 16. 장문의 글을 올립니다. 그것이 바로 "작가 김수민입니다. 윤지오씨 말은 100% 진실일까요?"라는 글입니다.

이에 윤지오는 조작이다, 삼류 쓰레기 소설이라고 하면서 격하게 반응을 하였고 "유일한 증언자"인 자신을 허위사실로 모욕했다고 하면서 김수민 작가를 아무런 근거도 없이 이수역 사건의 2차 가해자로 단정하는 글과 말을 지속적으로 하였습니다.

이에 김수민 작가는 더 이상 참을 수 없다는 판단 하에 저를 변호인으로 선임하고 법적으로 적극 대응하면서 유일한 목격을 주장하는 "장자연 리스트"를 윤지오가 어떻게 봤는지, 김수민의 글이 조작인지 아닌지에 대해 정면으로 다투어 보고자 하여 고소하게 된 것입니다.

박병윤 기자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6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e스타트업

item63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