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박재규 경남대총장, 통일미래최고위과정 초청특강 가져

기사승인 2019.04.19  19:17:48

공유
default_news_ad2

- ‘최근 한반도 정세와 비핵화의 전망’ 주제로 진행

<사진제공=경남대학교>

[이뉴스투데이 부산경남취재본부 최태희 기자] 박재규 경남대학교 총장은 지난 18일(목) 오후 7시 창조관 1층 평화홀에서 행정대학원 통일미래최고위과정 원우들을 대상으로 초청특강을 가졌다.

통일미래최고위과정은 경남대가 북한·통일 분야에서 쌓은 오랜 역사와 탁월한 업적을 바탕으로, 통일·외교·안보 분야에서 풍부한 경험을 갖춘 국내 최고 수준의 전문가들을 강사로 초청해 한반도의 과거와 현재 및 미래에 관한 혜안을 제시하고 있다.

북한대학원대학교와 공동으로 운영하는 제5기 통일미래최고위과정에는 모두 100여 명이 등록했으며, 도의원, 언론인, 금융인, 기업체 CEO 등 지역사회의 성장과 발전에 기여하는 인사들이 다수 포함됐다.

이날 박재규 총장은 ‘최근 한반도 정세와 비핵화의 전망’이라는 주제로 특강을 진행했으며, 안상수 전 창원시장과 최근 중앙승가대학 총장으로 취임한 원종스님(통일미래최고위과정 4기), 김준형 5기 통일미래최고위과정 회장[㈜선진D&C 대표이사] 및 원우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박재규 총장은 “제5기 통일미래최고위과정에 입학해주신 여러 원우님들과 함께 최근 한반도의 정세와 다가올 통일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지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박 총장은 ▲한반도 통일의 전망 및 방향 ▲북한의 미사일 개발과 경제 전략 ▲북한의 경제동향과 대민정책의 변화 ▲하노이 북미정상회담을 통한 북·미 정세 변화 ▲남·북의 경제 협력 방안 ▲김정은 위원장의 주요국가 간 정상회담 제안 이유 등에 대해 자세히 설명했다.

한편, 이번 통일미래최고위과정에서는 박재규 총장(전 통일부 장관)을 비롯해 안호영 북한대학원대학교 총장(전 주미대사), 박경서 대한적십자사 회장, 이관세 경남대 극동문제연구소장(전 통일부 차관), 고경빈 남북하나재단 이사장(전 하나원 원장) 등 국내 최고 수준의 전문가들을 초청해 특강을 진행하고 있다.

최태희 기자 sos2954@naver.com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