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LGU+, 5G콘텐츠 1만5000개 푼다… 국내외 VR·AR업체 직접 투자

기사승인 2019.04.16  09:43:31

공유
default_news_ad2

- U+AR, 8i 제휴 기반 전용 스튜디오 통한 자체 제작 강화로 1000편 추진. 덱스터사와 제휴 통해 고품질 볼륨-메트릭 콘텐츠 제작

고객들이 LG유플러스 U+VR을 통해 VR웹툰을 시청하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이뉴스투데이 송혜리 기자] LG유플러스가 올 연말까지 가상현실(VR), 증강현실(AR) 콘텐츠 1만5000개를 공개한다.

16일 LG유플러스는 5G 조기 확산을 위한 ‘5G 콘텐츠 확대 방안’을 발표하고 U+VR, U+AR, U+아이돌Live 공연 콘텐츠 게임 등 U+5G 전용 콘텐츠를 연말까지 1만5000개 이상 확대한다고 밝혔다.

5G 콘텐츠 확대 방안에 따라 LG유플러스는 AR, VR, 공연 등 분야 5G 전용 콘텐츠 자체 제작, 각 분야 국내외 선도 기업과 제휴 등을 추진한다.

U+VR은 구글, 벤타VR 등과 제휴해 1500편을 확보한다. U+AR은 8i와 구축한 스튜디오를 통해 자체 콘텐츠 1000편을 제작하고 덱스터사와 제휴로 고품질 볼륨-메트릭 콘텐츠를 마련한다. U+아이돌Live 등 공연 콘텐츠도 1만3000편으로 확대한다. U+게임은 11종을 우선 제공하고 엔비디아, 해치 제휴로 게임 종류를 지속 확대할 방침이다.

우선 LG유플러스는 벤타VR에 직접 투자를 완료하고 VR 콘텐츠 제작을 본격화 한다. 지금까지 벤타VR을 통해 제작한 VR 콘텐츠는 100여편으로 U+VR을 통해 독점 제공 중이다. 또 구글과도 공통 투자를 통해 VR 콘텐츠를 공동으로 제작키로 하고 상반기 중 U+VR 플랫폼과 유튜브를 통해 독점으로 제공한다. 콘텐츠 종류도 더욱 다양화한다. 유명 연예인과 1:1로 데이트 하는 스타데이트를 비롯해 웹툰, 여행지 감상 등으로 범위를 확대키로 했다. 최근 미국 어메이즈VR에 투자를 완료하고 어메이즈 3D VR 콘텐츠를 국내 독점 제공할 예정이다.

실제 스타가 눈앞에서 보듯 3D로 만나보고 자유롭게 360도 회전도 가능한 U+AR도 연내 1000편까지 확대한다. LG유플러스는 미국 ‘8i’와 독점 계약을 체결하고 AR콘텐츠 제작 전용 스튜디오인 ‘U+AR스튜디오’를 구축했다. 이와 더불어 3D 그래픽 기술을 보유한 ‘덱스터’와 협업해 볼륨-메트릭 콘텐츠를 직접 제작한다. 볼륨-메트릭 콘텐츠는 실사를 기반으로 360도 입체 영상을 제작하는 기술을 적용해 만든 콘텐츠로 고객은 컴퓨터 그래픽이 아닌 실사 영상을 360도 어느 방향이나 돌려가며 볼 수 있다

이밖에 본방송과 동시에 아이돌 멤버 3명까지 동시 시청이 가능한 공연 서비스인 U+아이돌Live 역시 상반기 중 전용 콘텐츠를 7500개로 확대하고 연말까지 1만3000편 이상 확보한다.

U+게임은 리니지2레볼루션 등 총 11종 인기 게임을 이달 중 우선 제공하고 이 가운데 5종 게임은 가입 후 90일간 무과금(제로레이팅)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미국 엔비디아와 제휴해 포트 나이트, 리그 오브 레전드 등을 포함한 500여종 클라우드 게임을 하반기 단독 출시한다. 5G게임 특화 스트리밍 서비스 업체인 핀란드 ‘해치엔터테인먼트’와 5G VR게임 독점공급 양해각서를 체결, 5G 모바일 게임과 클라우드 게임 출시도 준비 중이다.

U+프로야구, U+골프 등 스포츠 서비스는 5G 기술을 접목해 기능이 더욱 강화됐다. 미국 ‘4D 리플레이’와 독점 계약을 통해 시간과 공간을 자유롭게 돌려볼 수 있게 됐다.

이상민 LG유플러스 FC부문장은 “고객들이 5G로 일상이 어떻게 달라지는지 실생활 속에서 체감할 수 있도록 5G 기술과 서비스 개발은 물론 안정성 높여나가는 한편 U+ 5G에서만 누릴 수 있는 전용 콘텐츠도 대폭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송혜리 기자 chewoo_@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6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