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경북도, 블록체인 산업 육성으로 미래 시장 '깃발 꽂기'

기사승인 2019.03.21  19:15:31

공유
default_news_ad2

- 포항테크노파크에 거점센터 개소, 지역특화형 블록체인 산업 본격 가동

경북도 블록체인센터 개소식(포항)

[이뉴스투데이 경북취재본부 남동락 기자]경상북도는 21일(목) 포항테크노파크에 ‘경상북도블록체인센터’를 개소하고 블록체인 기반 지역특화형 산업 육성을 위해 본격 나섰다.

이날 개소식에는 김호진 경북도 일자리경제산업실장, 이강덕 포항시장, 경북ICT융합산업진흥협회장, 정보통신산업진흥원, 유관기업 관계자 등 30명이 참석해 현판식을 갖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블록체인 사업 현황과 경북 블록체인 산업 발전방향에 대한 강연을 통해 경북도가 중점적으로 추진할 블록체인 사업 방향에 대한 논의를 했다.

경상북도블록체인센터는 경북 블록체인 기반 비즈니스 모델 발굴과 인력 양성 등 체계적인 생태계 조성을 중점적으로 추진하고 관련 기업의 해외 진출 및 일자리 창출에 앞장서는 한편 향후 블록체인 연구개발, 창업 및 인력양성이 결합된 글로벌 블록체인 혁신산업 파크 조성을 통해 국내 블록체인 초기시장에서 지역 미래산업 성장의 구심적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에 경북도는 블록체인 기술이 도내 전 산업분야에 적용되어 지역경제의 새로운 성장 동력이 될 수 있도록 관련 정책을 효율적으로 추진하기 위하여 지난해 11월 경상북도 블록체인 특별위원회를 출범했다.

올해는 블록체인 플랫폼 기술개발과 인력양성, 젊은 인재의 창업 지원과 지역 중소 제조업체의 신산업 분야 진출을 적극 지원하기 위하여 13억원 규모의 ▲블록체인 플랫폼 및 비즈모델 개발 ITRC 사업지원 ▲블록체인 기반 IoT 비즈니스 모델 발굴 ▲블록체인 아카데미 운영 사업을 추진한다.

한편, 세계 블록체인 시장은 향후 5년간 10배 이상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세계 각국은 블록체인 기술의 성장잠재력을 고려하여 금융, 물류, 의료 등 다양한 분야에 접목을 시도하고, 기술개발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이에 정부는 국내 블록체인 기술 발전을 위해 지난해 6월 ‘블록체인 기술 발전전략’을 수립하여 공공부문 블록체인 시범사업( 6개)을 진행하였으며, 올해는 87억원 규모의 블록체인 민간주도 국민프로젝트를 추진한다.

김호진 경북도 일자리경제산업실장은 “앞으로 블록체인 기술은 지금까지의 한계를 극복하고 산업과 사회를 혁신하는 기반기술로 자리 잡을 것”이라며 “개소식을 시작으로 블록체인 기반의 지역특화형 사업모델을 적극 발굴하고 지역밀착형 서비스를 개발하여 4차 산업혁명의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남동락 기자 dongrak67@naver.com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