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검찰, 한국거래소 전격 압수수색…‘삼바’ 상장 특혜 의혹 조사

기사승인 2019.03.15  10:39:01

공유
default_news_ad2

[이뉴스투데이 윤현종 기자] 삼성바이오로직스 분식회계 의혹과 관련 수사를 벌이고 있는 검찰이 한국거래소(KRX)를 압수수색 중이다.

검찰과 증권업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송경호 부장검사)는 15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오동에 위치한 한국거래소에 검사와 수사관들이 조사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검찰은 삼성바이오로직스 상장 관련해 한국거래소에 자료와 컴퓨터 하드디스크 등을 확보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한국거래소 압수수색은 밤 늦게부터 전격적으로 진행된 것으로 보인다. 검찰은 14일 삼성물산과 삼성SDS 데이터센터 등에 대한 압수수색에 이어 이날 한국거래소 압수수색까지 진행 중이다.

한편 한국거래소는 2016년 삼성바이오로직스가 코스닥 시장에 상장되는 과정에서 유가증권 상장요건을 완화해 영업이익을 내지 못하던 당시 삼성바이오 상장을 도왔다는 의혹을 받아 왔다.

검찰은 향후 상장 관련 자료를 확보해 상장 과정에 있어 특혜가 있었는지와 삼성바이오 상장 추진이 분식회계 직·간접적 동기가 됐는지를 조사할 전망이다.

윤현종 기자 mandu@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