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위메프 ‘눈덩이 효과’로 4분기 거래액 43%↑

기사승인 2019.02.11  18:03:56

공유
default_news_ad2

- 판매수익 대부분 가격 낮추기 투입…3개월 연속 판매액 5000억원 넘어

위메프가 가격경쟁력 강화로 지난해 4분기 거래액이 43.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위메프>

[이뉴스투데이 이하영 기자] 위메프가 지난해 4분기 거래액 성장률이 43.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위메프는 지난해 11월부터 파격적 특가 정책을 실시해 가격경쟁력을 확보해 지난해 4분기 거래액이 전년 동기 대비 43.0% 증가했다고 11일 밝혔다. 올 1월 거래액 역시 지난해 동기간 보다 43.3% 늘어났다.

이는 통계청이 밝힌 지난해 4분기 온라인쇼핑 전체 거래액 성장률 22.6%를 두배 가까이 넘어서는 수치다. 위메프는 지난해 11월 1일 블랙프라이스데이 행사를 시작으로 현재까지 꾸준히 가격경쟁력 강화하는 정책을 이어온 것이 성장 발판이 됐다고 분석했다.

판매수익 대부분을 가격을 낮추는 데 투입해 소비자와 파트너를 모으고, 이를 기반으로 더 큰 수익을 창출해 이를 다시 가격에 재투자하는 선순환으로 규모를 키우는 데 성공했다는 것이다.

위메프는 이 같은 전략을 ‘눈덩이 효과(Snowball Effect)’라고 정의했다. 눈덩이가 한번 구르기 시작하면 그 속도와 무게가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나는 것처럼 가격경쟁력을 기반으로 눈덩이처럼 빠르게 성장하겠다는 목표다.

위메프 월거래액은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1월까지 3개월 연속 5000억원을 넘어섰다. 올 1월 거래액은 3개월 전인 지난해 10월보다 18.4% 늘었다. 특히 거래액 규모도 매달 증가하면서 월거래액 6000억원 돌파가 눈앞이다.

이에 힘입어 위 지난달 위메프에서 일매출 1억원 이상을 달성한 딜은 214개로 지난해 1월 44개에서 5배 가까이 늘었다. 위메프는 고객들이 파트너사 상품을 더 많이 구매할 수 있도록 수차례 캐시백 행사를 열고, 이벤트를 제공하는 포인트도 제공하고 있다.

위메프 관계자는 “온라인쇼핑 소비자가 가장 중요하게 여기는 가치 중 하나가 가격”이라며 “위메프는 가격경쟁력을 무기로 더 많은 소비자의 선택을 받고, 이를 통해 파트너사들이 더 큰 매출을 올리는 온라인 플랫폼으로 성장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하영 기자 greenbooks7@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