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신동빈 회장 ‘롯데백화점 인천터미널점’ 12일 찾아 직원 격려

기사승인 2019.01.13  14:33:06

공유
default_news_ad2

- 10월 경영복귀 후 첫 사업장 방문...마트 QR코드 전자가격표시기 등 점검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12일 롯데백화점 인천터미널점과 롯데마트 인천터미널점을 방문했다. 신동빈 회장(오른쪽)과 문영표 롯데마트 대표. <사진=롯데지주>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12일 롯데그룹의 유통매장을 깜짝 방문하며 현장경영을 펼쳤다. 신동빈 회장이 주말에 사업장을 방문한 것은 지난 10월 경영에 복귀한 이래 처음이다.

롯데지주는 신동빈 회장이 이날 오후 3시 30분쯤 신규 오픈한 롯데백화점 인천터미널점에 도착해 1시간 반 가량 백화점과 마트를 둘러봤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현장 방문에는 롯데백화점 강희태 대표와 롯데마트 문영표 대표 등이 동행했다.

신 회장은 6층 식당가를 시작으로 각 층을 돌며 영업 상황을 세세히 살펴봤다. 특히 식품관 리뉴얼 등 매장개편 공사가 진행되는 현장을 점검하고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아울러 신규 오픈 준비로 바쁜 나날을 보낸 직원들을 격려하고 “고객들을 위한 편안한 쇼핑을 즐길 수 있도록 최상의 쇼핑환경을 구현하는데 힘써달라”고 주문했다.

사진은 신동빈 회장(왼쪽)과 강희태 롯데백화점 대표. <사진=롯데지주>

고객이 붐비는 이벤트 매장, ‘롯데 온리’ 브랜드 매장과 편집매장, 지하철 연결입구 등 여러 곳을 둘러보며 고객반응을 살폈다.

롯데마트에서는 QR코드를 적용한 전자가격표시기와 지능형 쇼케이스 등이 적용된 차세대 스마트 기술도 점검했다.

매장 방문 중 신 회장을 알아본 고객과 다정하게 인사를 나누기도 했다.

한편 인천터미널점은 기존 신세계백화점에서 롯데백화점으로 간판을 바꾸고 이달 4일 새롭게 오픈했다.

이지혜 기자 imari@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