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선거법위반 혐의 최문순 화천군수…첫 재판서 혐의 부인

기사승인 2019.01.11  18:50:38

공유
default_news_ad2
공직선거법위반 등의 혐의로 기소된 최문순 화천군수가 11일 오전 강원 춘천지법 101호 법정에서 열린 첫 공판에 출석하고 있다.

[이뉴스투데이 강원취재본부 변고은 기자] 관내 체육대회와 군부대 행사에 예산을 편법 지출해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최문순 화천군수(64)가 11일 혐의를 부인했다.

이날 최 군수측 변호인은 춘천지법 제2형사부(부장판사 박이규) 심리로 열린 첫 공판에서 “조례에 의한 금풍 제공 행위 해당한다”며 “기부행위 상대가 특정되지 않았고, 위법성이 없고 법령에 대한 고의가 없다”며 혐의를 부인했다.

최 군수는 2016~2016년 이·반장 등 체육대회 참가 주민 1500여명에게 식비 등을 편법 지원하고, 군부대 페스티벌 행사 편법 지원 등 선심 행정을 통해 총 2억3537만원 상당의 기부행위를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최 군수의 다음 재판은 내달 15일 열린다.

변고은 기자 bge0428@naver.com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6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