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라이엇 게임즈, 진보한 2019 LCK 스프링 연다

기사승인 2019.01.11  18:35:46

공유
default_news_ad2

- LCK 미디어데이서 대회 운영‧방송 계획 공개…10개 프로팀 참석

[이뉴스투데이 정환용 기자] 라이엇 게임즈가 11일 서울 종로 ‘LoL Park’에서 ‘2019 스무살우리 LoL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스프링 미디어데이’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개발사가 자체 방송 제작과 리그 운영을 첫 시도하는 만큼 대회 운영과 방송 계획에 대해 설명하기 위해 처음으로 개막 미디어데이를 진행했다.

행사에는 박준규 라이엇 게임즈 한국대표, 김철학 한국e스포츠협회 사무총장, 오상헌 라이엇 게임즈 e스포츠 사업총괄, 이민호 라이엇 게임즈 e스포츠 방송총괄이 참석했다. 2019 LCK 스프링에 참가하는 10개 프로팀의 코치와 대표 선수 20인도 참가했다.

팬들이 가장 많은 관심을 가진 중계 방송 플랫폼도 확정됐다. 현재 기준으로 국내에서는 SBS 아프리카 TV 채널, 네이버, 아프리카TV, 페이스북 게이밍 등 온라인 플랫폼에서 시청할 수 있다. 해외에서는 페이스북(영어), 트위치(영어), 후야(중국어), OPENREC.tv(일본어), 서머너즈인(독일어), O’Gaming(프랑스어) 채널을 통해 볼 수 있다. 중계 플랫폼은 추후 추가될 수 있다.

라이엇 게임즈는 롤파크 내 LCK 아레나에서 로보틱 캠과 무인 카메라 등 30대 카메라를 운용한다. 팬들에게 만족스런 관람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고사양 LED 화면과 프로젝터, 서라운드 음향시설도 갖췄다.

이민호 방송총괄은 e스포츠 중계에 스포츠적 연출을 시도할 것“이라며 ”게임과 방송, 중계가 통합된 종합 연출을 지향하겠다“고 말했다. 김철학 KeSPA 사무총장은 ”공정하고 안정적인 운영을 위해 LCK 공동심판위원회를 발족하고 6명의 전문 심판이 활동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2부에서는 참가한 프로팀 코치와 대표선수 질의응답이 진행됐다. SKT T1 이상혁(페이커) 선수는 “지난해보다 좋은 모습 보여드리려 노력하고 있다. 팀원들과 합을 맞추는 중”이라며 “LCK 스프링에서 좋은 모습으로 돌아오겠다”고 말했다. 김목경 담원 게이밍 감독은 “올해 처음 LCK에 진출한 신입생인 만큼 배우는 자세로 임하겠다. 보기 즐거운 경기력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2019 LCK 스프링은 오는 16일 SKT T1과 진에어 그린윙스의 개막전으로 시작한다. 개막전 경기는 높은 인기와 관심을 얻으며 경기 티켓이 2분만에 매진되기도 했다.

정환용 기자 hyjeong8202@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6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