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여기어때, ‘1일 1숙소 1리뷰’로 숙소 이용후기 신뢰 높인다

기사승인 2019.01.04  17:48:48

공유
default_news_ad2

- 허위 이용후기 반복 작성 예방으로, 실 사용자 중심 리뷰 제도 강화

<사진제공=여기어때>

[이뉴스투데이 강민수 기자] 위드이노베이션은 ‘1일 1숙소 1리뷰’ 정책을 강화해 숙소 이용후기 신뢰를 한층 업그레이드한다고 4일 밝혔다. 

불순한 의도를 가진 사용자가 특정한 숙소 한 곳에 리뷰를 반복적으로 올리는 작업을 제한해, 허위 리뷰를 방지하는 게 목표다.

여기어때는 숙박 상품 이용자가 숙소 한 곳에 대해, 하루 사이 하나의 리뷰만 작성하는 제도를 시행한다.

하나의 숙소를 반복적으로 긍정, 또는 부정으로 허위 평가해, 리뷰 전체 신뢰도를 떨어뜨리는 가능성을 차단하기 위해서다.

최근 리뷰 조작 업체가 나서 허위 리뷰를 반복적으로 작성, 실제 사용자가 올린 이용후기를 밀어낸다는 우려가 제기된 바 있다.

허위 사실을 담은 리뷰가 상단에 노출 돼, 사용자 중심의 리뷰 제도가 오염될 가능성이 있다는 의미다.

여기어때는 ‘1일 1숙소 1리뷰’ 정책을 통해 이 같은 부작용을 예방하고, 이용후기에 대한 신뢰를 강화하겠다는 목표다.

하나의 숙소를 여러 번 이용한 실제 소비자의 경우에는, 체크인 후 14일 내 각 예약 건에 대한 리뷰를 작성할 수 있다.

여기어때는 실시간 리뷰 모니터링 담당 인원을 확대해 '체크인 후 예약 취소 건' 리뷰도 강도 높게 점검한다. 현재 소비자 편의를 고려, 체크인 시간 이후 리뷰를 작성하도록 지원한다.

이에 ‘노쇼(no-show)’ 고객, 늦은 취소 고객도 리뷰를 작성할 수 있어 차후 확인이 필요했다. 여기어때는 한 달간 평균 3건 정도의 허위 리뷰 신고를 받아 조치를 취하고 있다. 취소된 예약에 대한 리뷰를 30일 간 블라인드하는 ‘자동화 기능’ 도입도 검토하고 있다.

이외에도 여기어때는 양질의 사용자 후기를 확보하기 위해 추가적인 리뷰 정책을 내놓을 예정이다. 다음달 중 리뷰 수정 가능 기간을 제한하도록 제도를 손본다.

처음 남긴 리뷰를 뒤늦게 다른 내용으로 고치면서 생기는 병폐를 막기 위한 조치다. 앱 사용자가 제휴점이 남긴 리뷰 답글에 대해서 신고할 수 있는 기능을 마련한다. 14일 간 예약 실적을 확인해 하루 리뷰 작성 횟수를 결정한다.

여기어때 리얼리뷰 수는 430만에 이른다. 이 중 130만 건은 제휴점 측 답변이다. 리얼리뷰는 상품을 실제 예약한 사용자만 남길 수 있는 진짜 후기다.

생생한 사용담을 통해 다른 고객이 숙박, 액티비티 상품 선택시 실질적인 도움을 주자는 취지로 도입됐다.

강민수 기자 sinclair83@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6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