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삼성전기, 부사장 2명 등 임원인사…첫 여성임원 배출

기사승인 2018.12.06  16:25:42

공유
default_news_ad2

[이뉴스투데이 이상헌 기자] 삼성전기는 부사장 2명, 전무 3명, 상무 8명, Master 2명 등 총 15명의 임원 승진인사를 6일 단행했다.

이번 인사에서 강사윤, 김두영 전무가 부사장으로, 이태곤, 조국환, 조태제 상무가 전무로 승진했고, 신임 상무 8명과 신임 마스터 2명이 선임됐다.

삼성전기 관계자는 "성과주의 인사 원칙에 따라 연구개발·기술·마케팅·제조 등 주요 부문에서 고르게 승진자를 배출했고, 각 분야 최고의 전문성과 성장 잠재력을 보유하고, '현장중시'와 '실행력을 통한 가치창출', '미래준비'를 주도할 수 있는 우수 인재들이 승진했다"고 말했다.
 
또한 연구개발에만 전념할 수 있는 마스터도 작년에 이어 신규로 2명을 선임했다. 특히 삼성전기는 창립이래 최초의 여성 임원을 배출해 여성 인재들이 더욱 성장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이번 승진한 이정원 상무는 재료·센서소자 개발 및 기술기획을 담당하며 전사적 개발전략 수립, 융복합 개발과제 리딩 등의 공을 인정받아 임원으로 선임됐다.

삼성전기는 5G, 자율주행, AI와 같은 산업 변화속에서 기존 주력사업 및 신사업 경쟁력을 높여 최고의 글로벌 전자부품회사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다.

이상헌 기자 liberty@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