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스타트업] TEMCO, 아트투게더와 파트너십…"블록체인 기반 미술품 플랫폼 구축"

기사승인 2018.11.28  11:31:48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제공=템코>

[이뉴스투데이 김용호 기자] 비트코인(RSK) 기반의 서플라이 체인 데이터 플랫폼 템코(TEMCO, 대표 윤재섭)가 미술품 투자의 대중화를 선언한 미술품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아트투게더와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양 사는 이를 통해 비트코인 스마트컨트랙 기술을 접목한 블록체인 기반의 미술품 투자 및 유통관리 플랫폼을 구축하겠다고 밝히며, 미술작품의 투명한 거래구조 확립을 통해 고액자산가의 전유물로 여겨지는 미술품의 대중화에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템코는 서플라이체인 블록체인 기술을 아트투게더에 제공하며 미술품의 구매부터 운송, 보관, 소유권 이전 등 전체 유통 과정을 투명하게 관리하고 공개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고, 아트투게더는 템코의 기술을 통해 미술품 크라우드펀딩에 참여하는 투자자들이 예술 작품의 정보를 더욱 투명하게 알 수 있도록 해 미술품 대중화를 가속화하고 블록체인을 통한 거래 플랫폼을 제공하며 기업가치 제고를 이끌어낼 계획이다.

템코의 공동창업자인 윤재섭 CEO는 "템코의 비트코인 기반의 서플라이체인 블록체인 기술이 이번 협약을 통해 미술품의 진위 여부, 유통 이력, 투명한 거래 환경을 구축하는 역할까지 맡을 것으로 보인다"면서 "분산 저장이 특징인 블록체인은 특정 데이터가 담긴 블록을 연결해 비트코인 네트워크 상에서 연결된 모든 노드(Node)가 동일한 데이터를 검증하고 공유한다"고 말했다.

이어 "사실상 정보의 위·변조 및 해킹은 불가능하기 때문에 미술품 등 고가의 제품 이력 추적에 적합하다"고 덧붙였다.

이상준 아트투게더 대표는 "미술품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아트투게더'를 론칭한지 이제 한 달이 됐다"면서 "어떻게 미술품을 투명하게 추적·관리를 해 투자자에게 공유할지 내부에서 지속적인 해결책을 찾고 있던 와중에 템코의 퍼블릭 비트코인 기반 블록체인에 대해 알게 되어 기쁘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퍼블릭 블록체인의 가치에 대해 "네트워크 상의 모든 사용자가 데이터를 투명하게 공유하는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이는 고가의 미술품을 많은 사람들이 공동으로 소유하는, 진정한 예술 대중화 시대를 열겠다는 아트투게더와 맥이 닿아 있다"고 말했다.

아트투게더는 미술품을 전문으로 하는 크라우드펀딩 플랫폼으로 지난 10월 29일 공식 오픈했다. 크라우드펀딩 형태로 자금을 모아 작품의 지분을 모두 공동구매자에게 양도하는 방식으로 운영되며, 작품은 서울 역삼동의 전시공간에서 감상할 수 있다. 일정 금액 이상을 구입하는 사람들에게는 미술 관련 행사 참석권 등의 리워드를 제공하고, 향후 매각해 얻는 수익은 공동구매자에게 분배된다.

TEMCO(템코)는 비트코인을 기반으로 한 서플라이체인 데이터 플랫폼을 제공하는 기업으로, 기존의 단절된 공급망을 하나로 연결해 데이터를 블록체인에 업로딩 하고 이 데이터를 좀 더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돕는 분석 툴인 BI(Business Intelligence) 툴을 기업들에게 제공하며, 유통 과정을 투명하게 볼 수 있도록 소비자를 위한 전용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하고 있다.

김용호 기자 reporter05@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