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11번가, 11일 GS25·CU 상품권 50% 할인...십일절 매 1시간마다 ‘반값딜’

기사승인 2018.11.09  09:58:30

공유
default_news_ad2

- 신라면+너구리 20개 7000원, 삼다수 2L 12개 6250원, LG 65인치 TV 106만9000원

<사진출처=11번가 광고>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11번가는 십일절 행사 하이트라이트로 11월 11일 자정부터 매 시각마다 ‘반값딜’을 진행한다고 9일 밝혔다.

가장 눈길을 끄는 기획으로 편의점 GS25와 CU 3000원 상품권을 50% 싼 1500원에 각각 2만장씩 판매한다.

생필품으로는농심 신라면·너구리 기획세트 20봉 7000원(6000세트), 삼다수 2L 12개 6250원(3000세트), 깨끗한나라 더순수데코 27M 30롤은 7900원(4000개), 베베숲 물티슈‘네이처골드 리필 10팩 9950원(4000개)에 각각 판매한다.

외식 e쿠폰 상품도 풍성하다. 아웃백 1만1000원 할인권을 1500원에, 버거킹 몬스터X 교환권은 4450원(1만장), BHC 치하오+콜라 1.25리터 세트 교환권은 9900원(5000장)에 판다. 롯데시네마 영화관람권도 5500원(5000장)에 선보인다.

이밖에 LG전자 65인치 UHD TV는 106만9000원(80대), 단후이 물걸레 청소기 20만9000원(1000대), 신라호텔제주 숙박권 15만9000원부터(600장), 피지오겔 크림·로션 1+1은 1만6900원부터(1000개) 등도 타임딜 상품으로 소개된다.

또한 11번가 MD가 수개월간 제조사와 함께 준비한 단독 특가 상품도 이날 공개한다. 아디다스 본사와 온라인몰 단독으로 기획한 오리털 100% 키즈 롱패딩을 5500장 한정으로 12만4800원에 판매한다. 아디다스와 나이키 운동화·의류 등을 최대 50% 할인해 판매한다.

이번 십일절 페스티벌 기간 고객들이 선호한 브랜드 상품도 다시 선보인다. 무료 철거 혜택을 주는 리바트키친 주방시공 상품은 88만원대부터, 한샘 주방시공 상품은 131만원대부터 판매한다. 뱅앤올룹슨 무선 이어폰, 스피커 등 13종 제품은 최대 25% 할인한다.

김현진 11번가 커머스센터장은 “2008년부터 매년 11월마다 대규모의 ‘11번가의 달’ 할인 행사를 열어오면서 쌓은 고객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고객들이 원하는 상품을 국내 최저가 수준으로 모았다”며 “’11번가의 날’인 11일 하루 종일 고객들이 연중 최고의 혜택을 얻을 수 있도록 해 올해 ‘십일절 페스티벌’이 유통업계의 대표적인 11월 쇼핑 축제로 자리매김하도록 했다”고 말했다.

이지혜 기자 imari@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