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KB증권 "카카오, 4분기 비용 증가에 목표주가 하향"

기사승인 2018.11.09  08:23:03

공유
default_news_ad2

[이뉴스투데이 유제원 기자] KB증권은 9일 카카오가 올해 4분기에 게임 관련 마케팅 비용 지출 증가로 영업이익률이 낮게 유지될 전망이라면서 목표주가를 15만5000원에서 13만5000원으로 내렸다.

카카오는 3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307억원으로 작년 동기보다 35% 줄고 매출액은 5993억원으로 16%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전날 공시했다.

이동륜 연구원은 "3분기 실적은 시장 전망치에 부합했다"며 "영업비용 측면에서는 광고선전비가 전 분기보다 20% 감소하면서 2분기에 이어 수익성 개선 트렌드가 이어졌다"고 전했다.

다만 그는 "카카오는 신기술과 신사업 관련 투자 확대로 인건비와 마케팅 비용이 큰 폭으로 확대하는 모습을 보였다"며 "이는 4분기에도 지속될 가능성이 크다"고 예상했다.

그러면서 "4분기에는 프렌즈레이싱, 창세기전 등 대작 게임 출시와 카카오 드라이버 관련 마케팅비용이 집중돼 영업이익이 3분기와 유사한 308억원에 그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 연구원은 "내년에는 핵심 사업 성장, 전략적 사업의 수익화, 비용절감 효과로 이익이 개선되기 시작할 전망"이라며 카카오에 대한 투자의견 '매수'는 유지했다.

유제원 기자 kingheart@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