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오산시, (재)오산문화재단 '베토벤시리즈' 오케스트라 연주 선보여

기사승인 2018.10.12  14:00:56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제공=오산시>

[이뉴스투데이 이배윤기자] (재)오산문화재단은 가을을 맞아 오는 18일 오산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베토벤 시리즈 오케스트라 연주를 선보인다.

베토벤의 교향악중 제일 유명하고도 널리 알려진 심포니 5번 ‘운명교향곡’ 과 피아노 협주곡 5번 ‘황제’가 서울대음대 교수로 재직 중인 박종화 피아니스트와 B&A 필하모닉오케스트라의 협연으로 연주된다.

원래 ‘운명 교향곡’은 베토벤이 직접 붙인 제목은 아니지만, 도입 부분이 운명을 두드리는 것 같다고 하여 생긴 제목으로 일본과 한국에서만 운명 교향곡이라 불린다.

그러나 그만큼 우리에게 친숙하고도 운명이 느껴지는 곡이라 볼 수 있으며, 인간의 모든 감정을 표현하고 느끼게 하는 음악이다.

피아노 협주곡 5번 ‘황제’는 베토벤의 중기작품이며, 그의 마지막 피아노 협주곡이다. 구상이 크고, 곡을 관통하는 긍정적인 분위기와 군악 풍의 늠름한 기상이 마치 ‘황제’와 똑같다고 하여 이런 칭호를 얻었는데, 베토벤의 최대 걸작이라 할 수 있다.

서울대 음대 교수이자 진중하면서도 자유로운 예술가인 피아니스트 박종화와 김경호 지휘자가 이끄는 55인조 오케스트라 B&A의 만남으로 이루어지는 이번 공연은 한국문화예술연합회 우수공연 선정작이며, 베토벤의 깊은 울림을 만날 수 있는 무대를 선사한다.

깊어가는 가을, 베토벤 곡의 진미인 두 작품의 연주는 그의 매력과 동시에 거장의 예술적 감각을 느끼는 소중한 기회가 될 것이다.

관람연령은 초등학생 이상 입장가능하.

이배윤 기자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