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조용병 신한금융 회장 "미안하고 고맙다"… 임직원에 편지

기사승인 2018.10.11  23:40:30

공유
default_news_ad2

- "마음가짐 새롭게 가다듬고 소임 충실히 이행할 것… 각자 위치에서 최선 다 해주길"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 <사진제공=신한금융그룹>

[이뉴스투데이 김민석 기자]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이 최근 불거진 채용비리 의혹으로 한 차례 곤혹을 치른 뒤 임직원에게 "미안하고 고맙다"는 마음을 전했다.

조 회장은 11일 신한 계열사 임직원에게 보낸 메일에서 "지난 며칠간 신한과 관련된 보도로 많이 놀랐을 여러분을 생각하면 미안한 마음이 든다"며 "걱정해 준 여러분이 있어 든든하고 고맙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성실히 조사에 임하고 제기된 의혹에 대해 진실 되게 소명했다"고 덧붙였다.

조 회장은 "금융에 대한 사회적 요구가 점점 커지고 있다"며 "신한은 대한민국 리딩 금융그룹으로 사회 기대보다도 높은 기준, 원칙을 세워 철저히 지켜가야 한다"고 당부했다.

흔들림 없이 소임에 충실할 것을 당부하기도 했다. 조 회장은 "저부터 마음가짐을 가다듬고 맡은 소임을 수행할 것"이라며 "여러분도 신한을 둘러싼 낭설에 현혹되거나 내부 구설을 만들지 말고 고객과 조직만을 생각하며 각자 위치에서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주문했다.

이어 "오늘의 신한을 만든 가장 큰 원동력은 어떤 위기가 닥쳐도 하나가 돼 극복한 강인한 의지"라며 "흔들림 없이 원(one) 신한의 힘을 바탕으로 나아가자"고 강조했다.

김민석 기자 rimbaud1871@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