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평창 용평면, 국도변에 메밀꽃밭 조성

기사승인 2018.08.10  18:30:43

공유
default_news_ad2

[이뉴스투데이 강원취재본부 우정자 기자] 강원 평창군 용평면 장평리~용전리 구간 국도변 자투리 공간이 메밀꽃밭으로 탈바꿈한다.

군은 9월 열리는 2018 평창효석문화제 기간에 맞춰 축제장 가는 길목인 영동고속도로 평창나들목 인근 장평리~용평리 구간에 메밀 씨를 파종했다.

용평면 직원들은 이달 초 둔전교차로에서 용평 작은도서관 삼거리까지 약 4.2㎞ 구간에 우거진 잡초를 제거하고 도로변에 메밀 씨를 뿌렸다.

파종 전 농경지 경운 작업은 백옥포1·3리와 용전리 등 인근 마을 이장들이 나섰다.

군은 효석문화제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평창에 들어서자마자 메밀꽃을 볼 수 있도록 해 축제 분위기를 북돋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용평면체육회도 10일 9월 열릴 용평면 한마음 체육대회를 대비해 용평체육공원 축구장 뒤 1200㎡ 구간에 황화 코스모스와 국화를 심을 계획이다.

이정균 용평면장은 “축제와 지역행사 기간에 맞춰 방치돼 있던 국도변 자투리 공간을 이용해 지역 이미지에 맞는 경관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우정자 기자 wooj2705@naver.com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e스타트업

item63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