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KOTRA, 한-인도·싱가포르 비즈니스 파트너십 사후간담회 개최

기사승인 2018.08.12  11:30:20

공유
default_news_ad2

[이뉴스투데이 유영준 기자] KOTRA가 10일 서울 서초구 KOTRA 본사에서 지난달 정상 순방과 연계해 인도 뉴델리 및 싱가포르에서 열린 ‘한-인도·싱가포르 비즈니스 파트너십’ 참가기업 사후간담회를 개최했다.

한-인도·싱가포르 비즈니스 파트너십 행사에서는 국내기업 총 63개사와 인도·싱가포르 현지기업 총 245개사가 참가해 △1:1 비즈니스 상담 477건 △계약 4건 및 MOU 14건 체결 등의 성과를 거뒀다.

사후간담회에는 10개 중소중견기업과 행사를 공동으로 주관한 대한상공회의소, 무역협회 등 유관기관이 참석했다. 이들은 상담 내용이 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후속 사업과 애로사항을 지원하는 방안을 활발히 논의했다.

참가기업들은 “미·중 무역분쟁 등 글로벌 통상환경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신남방국가와의 경제협력을 강화해야 한다”면서 “특히 모디 총리 취임 이후 경제성장이 가속화하는 인도와 아세안 시장의 관문 역할을 하는 싱가포르 시장을 선점하기 위해 정상 순방과 연계한 ‘비즈니스 파트너십’이 효과적이었으며 앞으로도 기회가 많았으면 좋겠다”고 입을 모았다.

건드릴 기계 제조업체인 한국건드릴 도정원 대표는 “최근 업무협의를 진행하던 인도 바이어와 순방기간 중 수출계약 체결 및 신규 인콰이어리를 접수했다”며 “심공드릴링이 필요한 금형 및 자동차부품, 플랜트 등 인도 시장개척을 위해 더욱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번 행사에서 싱가포르 교육 기업과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한 타임교육 김경문 전무는 “싱가포르에서 체결한 계약을 발판 삼아 인접국가인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베트남, 태국 등 아세안 시장을 적극적으로 공략할 계획”이라고 언급했다.

권평오 KOTRA 사장은 “인도·싱가포르 순방 성과사업 후속조치를 차질 없이 이행하고 참가한 중소중견기업에 대한 사후지원 노력도 강화하겠다”며 “정부 신남방정책을 뒷받침할 수 있는 실질적인 지원 플랫폼을 확대해 성과창출에 주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유영준 기자 junhyeokyu@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