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스타트업] 재능마켓 크몽, 110억원 규모 투자유치

기사승인 2018.08.10  10:07:03

공유
default_news_ad2

[이뉴스투데이 김은지 기자] 온라인 재능마켓 크몽은 인터베스트, IMM인베스트먼트, 미래에셋, 알토스벤처스 총 4개사에서 총 110억원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10일 밝혔다.

2011년 베타서비스를 시작한 크몽은 무형의 서비스를 거래할 수 있는 오픈마켓이다. 디자인, IT 프로그래밍, 마케팅, 컨텐츠제작, 컨설팅, 레슨 등이 판매된다.

크몽의 현재 누적거래액은 약 500억원이며 월평균 9% 수준으로 가파르게 성장하고 있다. 크몽을 통해 1억 이상 거래한 판매자는 약 100여명에 달한다. 

박현호 크몽 대표는 “비지니스 플랫폼으로 도약한 이후, 전문성을 가진 프리랜서들이 활약할 수 있는 장이 되며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고 말했다. 

신영성 인터베스트팀장은 “크몽은 의뢰인과 전문가 간 업무와 가격의 불확실성을 제거해주며 프리랜서 중개 시장에서 확고한 선두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며 “디자인, IT 뿐만 아니라 법률과 세무, 운세, 레슨 등 다양한 카테고리로 확장 검증되고 있어 프리랜서 중개 시장의 지배적 사업자로 성장 가능성이 매우 높다고 판단했다”고 투자 배경을 밝혔다. 

김은지 기자 kej@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