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스타트업] 패션 커머스 브리치, 37억 규모 후속 투자유치

기사승인 2018.08.01  09:37:47

공유
default_news_ad2

[이뉴스투데이 김은지 기자] 모바일 패션 커머스 ‘브리치’ 앱을 운영하는 브리치가 현대기술투자, 포스코기술투자, 인터베스트, 캡스톤파트너스, 제넷(JENET) 등으로부터 총 37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1일 밝혔다. 브리치의 현재까지의 누적 투자액은 총 72억 원이다.

브리치는 가로수길, 홍대, 한남동 등 트렌드 거리의 오프라인 패션샵 상품을 모바일로 구매할 수 있는 커머스 플랫폼이다. 서비스 오픈 2년만에 연매출 200억원을 돌파했다.

롯데백화점 내 5곳의 매장을 운영 중이며 세계적인 패션 모델 지롤라모 판체타와 공동 브랜드 '지로몬도'를 론칭하는 등 사업을 확대하고 있다. 

서용덕 현대기술투자 이사는"브리치는 모바일 판매를 위한 플랫폼을 성공적으로 사업화했으며, 실제 월 1억 이상 매출샵이 늘어나는 등 로드샵을 위한 유니크한 옴니채널 플랫폼으로서의 가능성을 확신했다"고 투자 이유를 밝혔다.

이진욱 브리치 대표는 "그동안 축적한 인프라와 노하우를 기반으로 국내 중소 브랜드들과 소비자 들이 사용하기 편리한 커머스 환경을 만들 예정"이라며 "일본에서의 투자와 이커머스들과의 협업을 통해 한일 양국의 콘텐츠와 마케팅을 아우르는 글로벌 서비스로 성장하겠다"고 말했다. 

김은지 기자 kej@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