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스타트업] 바로고, 요기요에서 전략적 투자 유치

기사승인 2018.05.24  09:54:49

공유
default_news_ad2
이태권 바로고 대표 <사진제공=바로고>

[이뉴스투데이 구동환 기자] 이륜 물류 스타트업 바로고는 배달앱 요기요와 배달통, 푸드플라이를 운영하는 알지피코리아로부터 시리즈 A 투자를 받았다고 24일 밝혔다.

한 달 평균 200만건 이상의 배달을 수행하는 바로고는 3만여명의 라이더를 위해 거점 지역 허브 300여곳이 있다. 특히 월 평균 건수는 지난해 대비 70% 가까이 상승했다.

바로고에 전략적 투자를 결정한 알지피코리아는 세계적인 온라인 음식 배달 전문 플랫폼인 딜리버리히어로의 글로벌 네트워크로 국내에서 요기요, 배달통, 푸드플라이를 운영하고 있다.

알지피코리아는 국내 배달앱 시장을 선도하는 기업으로 지난해에도 전년대비 60%가 넘는 주문수 성장률을 보이고 있다.

이태권 바로고 대표는 “50개국 15만개가 넘는 음식점을 파트너사로 보유한 딜리버리 히어로라는 글로벌 파트너와 함께하게 돼 기대가 크다”며 “이번 투자 협력을 계기로 요기요, 배달통, 푸드플라이를 운영 중인 알지피코리아와 함께 현재 바로고에 가입된 1만여개의 가맹점주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더할 수 있도록 온 힘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구동환 기자 ninetell@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