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어바웃타임' 인물관계도, 이성경♥이상윤 러브라인… 약혼녀 임세미는?

기사승인 2018.05.21  18:03:21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출처='어바웃타임' 홈페이지>

[이뉴스투데이 정영미 기자] '어바웃타임' 인물관계도가 눈길을 끈다.

tvN 새 월화드라마 '어바웃타임' 홈페이지에는 인물들의 관계를 한 눈에 알아볼 수 있는 인물관계도가 공개됐다.

먼저 MK문화컴퍼니 대표이사 이도하(이상윤)와 만년 앙상블 뮤지컬배우 최미카엘라(이성경) 사이에 설레는 사랑의 작대기가 자리한 가운데, 이도하 주변에는 약혼녀 배수봉(임세미)과 이도하의 첫사랑 김준아가 위치하며 흥미진진한 로맨스를 예고한다. 

이도하는 미카와 악연인지 인연인지 모를 운명에 엮인 남자로, MK그룹의 삼남이다. 그는 의심병, 깔끔병, 철벽병에 선단, 고소, 폐소에 이르는 각종 공포증 컬렉터이자 범불안장애 환자다.

이를 이렇게 만든 것은 바로 첫사랑을 떠나보내고 난 후다. 그 후 도하는 후계에 대한 욕심으로 사랑을 그저 '정략결혼'이라는 단어로 정의하며, 언론재벌가의 무남독녀 외동딸 수봉과의 결혼을 하려고 한다. 그때 최미카가 등장하면서 그의 삶을 뒤흔들어 버린다.

최미카엘라는 자신이 세상 모든 사람들의 수명시계를 볼 수 있음을 알게된 후 삶이 이전과 180도 달라졌다. 여느 날과 다를 것이 없는 오후, 자신의 손목에 수명시계가 새겨진 것을 발견한다.

그런 그녀 앞에 이도하가 등장하면서 미카의 시간을 예측할 수 없는 방향으로 흘러간다.

도하의 첫사랑 배수봉은 사랑 빼고 세상을 다 가진 여자. 3년전 한 파티에서 처음 본 도하에게 반하고, 그를 자신의 정략결혼 상대로 만들었다.

하지만 '사랑' 빼곤 배우자로써의 모든 의무를 다하겠다는 도하의 태도에 어떻게든 '사랑'부터 받아 챙겨야겠다는 오기가 생겼다. 그런데 어느 날 부턴가 도하의 눈빛이
한 여자를 향해 있다는 사실을 발견하고 사랑이 안 되는 남자라 믿었던 도하가 누군가를 사랑하게 됐다는 사실에 수봉은 충격에 빠지게 된다.

이들의 러브스토리는 어떤 방향으로 흘러갈지 시청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어바웃타임'은 수명시계를 보는 능력을 지닌 여자 최미카와 악연인지 인연인지 모를 운명에 엮인 남자 이도하가 만나 사랑만이 구현할 수 있는 마법 같은 순간을 담아낸 운명 구원 로맨스다. 21일을 시작으로 매주 월, 화요일 밤 9시 30분 방송된다.

정영미 기자 jhg746@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