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이리와 안아줘' 허준호, 비밀 아지트 개농장서 포착… 사이코패스 본성 드러내

기사승인 2018.05.17  17:56:20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제공=이매진아시아>

[이뉴스투데이 정영미 기자] ‘이리와 안아줘’ 허준호가 17일 방송에서 사이코패스 본성을 드러낸다. 그가 감정 없는 싸늘한 표정으로 비밀 아지트인 개농장에서 포착돼 무슨 일을 벌이고 있는 것인지 궁금증을 고조시킨다.

어제(16일) 방송에서는 윤나무(남다름 분)가 경찰에게 범인으로 자신의 아버지인 윤희재(허준호 분)를 지목하는 장면과 함께 희재가 살인 사건의 범인으로 검거되는 장면이 그려졌다. 그러나 희재가 실제 범행을 벌이는 모습이 직접적으로 표현되지 않은 상황.

미묘한 분위기를 풍기는 희재로 인해 섬뜩한 분위기가 고조된 가운데, ‘이리와 안아줘’ 측에 따르면 오늘(17일) 3-4회에서 연쇄살인을 저지른 희대의 악인 희재의 사이코패스 본성이 가감 없이 보여질 예정이다.

공개된 사진에는 누구의 것인지 모를 피를 얼굴에 묻힌 섬뜩한 희재의 모습이 담겼다. 이는 분명 끔찍한 일이 벌어졌음을 짐작하게 하는데, 활활 타오르는 불꽃을 감정 없이 싸늘한 표정으로 보고 있는 희재에게서 죄책감을 느끼지 못하는 사이코패스의 기질이 엿보여 보는 이들을 소름 돋게 한다.

무엇보다 사진 속 장소는 희재가 운영하고 있는 개농장. 아무도 알지 못하는 비밀스러운 장소에서 그가 무슨 일을 벌이고 있는 것인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이리와 안아줘’ 측은 “사이코패스 연쇄살인범 윤희재의 소름 끼치는 진짜 본성이 오늘(17일) 방송에서 보여질 것이다. 그가 나무와 길낙원(류한비 분)에게 어떤 영향을 끼칠지 3-4회를 통해 확인해주시길 바란다”고 기대의 말을 전했다.

한편, ‘이리와 안아줘’는 오늘(17일) 목요일 밤 9시 1-2회가 재방송되며, 10시 3-4회가 방송된다.

정영미 기자 jhg746@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