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네이버, 지방 선거 기간 댓글 감춘다

기사승인 2018.05.16  13:23:25

공유
default_news_ad2
[연합뉴스]

[이뉴스투데이 김은지 기자] 네이버가 6.13 지방 선거를 앞두고 정치·선거 관련 기사 댓글이 노출되지 않도록 조치했다. 이는 지난 9일 뉴스·댓글 서비스 기자간담회에서 밝힌 내용의 후속 조치로 선거 기간 상위에 노출된 특정 댓글에 관심이 쏠리는 문제를 최소화하기 위해서다. 

네이버는 선거 기간 관련 기사 댓글 비노출을 기본값으로 설정하고 댓글 정렬도 순 공감순이 아닌 최신순으로만 제공한다고 16일 밝혔다. 트위터와 페이스북 등 SNS 계정을 통한 댓글 작성도 금지된다. 소셜 계정은 휴대전화 번호 인증을 받지 않은 만큼 매크로 공격에 악용될 우려가 있다.

정치·선거 섹션으로 언론사가 분류한 기사 댓글은 작성된 댓글의 수만 보여준다. 해당 기간 정치·선거 기사 댓글을 보려면 댓글 페이지를 클릭해야만 가능하고 기사 댓글은 최신순으로만 정렬한다. 해당 언론사 기사 페이지로 연결해주는 링크도 덧붙였다.

네이버는 공직선거법에 따른 실명 인증 등 추가 조치를 할 예정으로, 계정 관리 강화와 매크로 공격 대응 강화 등 댓글 시스템 개편도 함께 준비하고 있다. 또 네이버는 3분기 중 모바일 첫 화면에서 자사가 편집하는 뉴스와 실시간 급상승 검색어를 제외할 예정이다.

김은지 기자 kej@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