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가수 김흥국, 보험설계사 성폭행 의혹… "깨어보니 알몸"vs"사실무근"

기사승인 2018.03.14  20:23:59

공유
default_news_ad2
가수 김흥국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는 보험설계가의 폭로가 나왔다. [연합뉴스]

[이뉴스투데이 서믿음 기자] 가수 김흥국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는 보험설계사의 폭로가 나왔다. 

14일 MBN에 따르면 A(30대)씨는 2년 전 보험설계사로 일하면서 지인의 소개로 알게된 김흥국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A씨는 "(지인이) '보험실적이 좋은면 좋지 않으냐'면서 제가 열심히 사는 거 아니까, 김흥국 말고도 여러 명을 소개시켜줬다"고 말했다. 

이후 A씨는 지난 2016년 11월 지인들과 함께 저녁식사를 함께하는 자리에서 김흥국이 술을 먹여 정신을 잃었다고 주장했다. 그리고 깨어나 보니 알몸으로 김흥국과 나란히 누워있었다고 밝혔다. 

A씨는 "(당시 김흥국이) 기억 안 날수가 없다. 핑계고, 네 발로 걷지 않았느냐. 이걸 크게 문제 삼아봤자 제가 더 크게 다친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성폭행은 이후 한 차례 더 이뤄진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두 번째 성폭행 당시에는 목격자도 있었다고 밝혔다.

김흥국은 소속사 들이대닷컴 관계자는 "A씨와는 2년 전 술자리에서 우연히 만난 사이"라며 "단순히 술을 먹고 헤어졌을 뿐 성추행과 성폭행은 전혀 없었다"라고 해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서믿음 기자 dseo@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