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한국교통안전공단 "설 연휴, 음주운전 교통사고 증가"

기사승인 2018.02.13  18:22:41

공유
default_news_ad2
<자료제공=한국교통안전공단>

[이뉴스투데이 이세정 기자] 설 연휴 기간 음주운전 교통사고와 사망자가 평상시보다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설 연휴기간 교통사고 사망자 중 음주운전이 차지하는 비중은 평상시 13%보다 6%포인트 높은 19%다. 같은 기간 음주운전 교통사고가 차지하는 비중도 15%로 평상시 11% 보다 4%포인트 높았다.

설 연휴기간 차례 후 음복이나 오랜만에 만난 친지들과의 식사자리 등으로 평소보다 음주기회가 많아진 것이 원인으로 해석된다.

한국교통안전공단은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하는 '최근 5년 설 연휴기간 교통사고 발생현황 분석' 결과를 13일 발표했다.

연휴 기간 중 교통사고가 가장 많이 발생한 시기는 하루 평균 644건의 교통사고가 발생한 연휴 전날이었다. 연휴 첫날 464건, 설 당일 356건, 연휴 마지막 날에는 353건과 비교해 최대 82% 높은 수치다.

연휴 전날 발생한 사고를 시간대 별로 세분해 보면, 오후 6시~8시 사이가 14.2%를 점유해 가장 높게 나타났다. 같은 시간대 평상시와 비교하더라도 15% 높은 교통사고 발생 건수를 냈다.

연령대별 분석에서는 설 연휴기간 20대 운전자의 교통사고 비율이 평상시보다 3%포인트 높게 집계됐다.

공단은 장거리 이동이 많은 연휴 기간 운전이 미숙한 20대의 운전기회가 상대적으로 많아진 결과라고 분석했다.

최병호 공단 교통안전연구처장은 "고향으로 가는 가장 빠른 길은 안전운전"이라며 "음주운전과 운전 중 휴대전화를 사용 안하기 등의 기본 수칙을 꼭 시켜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세정 기자 sj@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