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아시아나항공, ‘드림페스티벌’ 실시

기사승인 2018.02.13  19:50:35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제공=아시아나항공>

[이뉴스투데이 신승엽 기자] 아시아나항공은 12일 서울 목동청소년수련관에서 창립 30주년 기념 ‘아시아나 드림페스티벌’을 진행했다고 13일 밝혔다.

아시아나 드림페스티벌은 청소년을 대상으로 실시되는 교육기부 행사다. 2014년부터는 직업강연과 문화·예술 공연이 한데 어우러진 행사로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서는 1988년 아시아나항공 창립 당시 1기로 입사한 후 지금까지 현직에서 근무하고 있는 김혜련 수석사무장이 직접 강사로 나섰다.

김혜련 수석사무장은 강연에서 “1988년 12월 23일 아시아나항공 첫 취항편에 탑승 근무한 이후 1만4100시간을 하늘에서 보냈지만 아직까지도 모든 비행이 새롭고 기대된다”며 “긍정적인 마인드와 함께 항상 인내와 집중하는 자세로 매사에 임하면 원하는 목표를 반드시 이룰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박수용 아시아나항공 교육기부 봉사단 소속 부기장의 직업강연, 금호영아티스트 및 금호영재콘서트 출신 음악가들로 구성된 관악 앙상블 ‘수플레’의 클래식 공연과 함께 경품 추첨 행사도 실시됐다.

김이배 아시아나항공 경영관리본부장은 “지난 30년간 아시아나항공에 보내주신 국민들의 성원에 보답하는 길은 국적 항공사에 걸맞은 사회적 책임을 완수하는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국내외 다양한 지역에서 교육기부와 사회공헌 활동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신승엽 기자 sinkon7853@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