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2017 KBS 연기대상] 류화영, 신인상 수상에 '폭풍오열'… "몸 아끼지 않은 배우 될 것" (feat. 김세정 공동수상)

기사승인 2017.12.31  22:38:22

공유
default_news_ad2
2017 KBS 연기대상에서 김세정과 류화영이 신인상을 수상했다. <사진출처=KBS2>

[이뉴스투데이 정영미 기자] 2017 KBS 연기대상에서 김세정과 류화영이 신인상을 수상했다.

31일 서울 영등포구 KBS홀에서 열린 '2017 KBS 연기대상'에서 '학교 2017' 김세정과 '아버지가 이상해' '매드독' 류화영이 이름을 올렸다.

류화영은 이름이 호명된 후부터 폭풍 눈물을 보이며 감사한 분들을 한 분 한 분 호명하면서 수상소감을 이어갔다.

류화영은 "받아도 되는지 모르겠다. 휴가 나온 준이 오빠 자리 빛내줘 너무 감사하다. 신인상 받은 만큼 더 열심히 하고 몸 아끼지 않는 여배우 되겠다"고 말했다.

김세정은 "마이크 앞에만 서면 많이 떨어 중요한 사람 까먹을까 봐 종이에 감사한 분들의 이름을 적어왔다"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그는 "누군가의 창작물에 있어 누가 되지 않는 배우가 되도록 하겠다. 진심으로 참아준 구구단 멤버들, TV로 보고 있을 가족들 사랑한다"며 눈물을 보였다.

한편, '2017 KBS 연기대상'은 남궁민 이유리 박수홍이 MC를 맡아 오후 9시 15분부터 1,2부 총 230분간 KBS 2TV를 통해 생방송된다.

 

정영미 기자 jhg746@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실시간 뉴스

ad41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