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원자력硏 임시보관 '중·저준위 방폐물' 반출 시작

기사승인 2017.12.08  11:08:22

공유
default_news_ad2

- 대전시, 8일 새벽 올해 물량 1000드럼 중 1차분 200드
잔여물량 800드럼 12월말까지 4차례 걸쳐 경주 방사성폐기물처리장으로 반출

대전시는 8일 새벽 한국원자력연구원이 임시보관 중인 중·저준위 방사성폐기물 200드럼을 경주 방사성폐기물처리장으로 반출했다고 밝혔다. <사진제공=대전시청>

[이뉴스투데이 대전충청취재본부 박희송 기자] 한국원자력연구원이 임시보관하고 있는 중·저준위 방사성폐기물 반출이 시작됐다.

대전시는 8일 새벽 한국원자력연구원이 임시보관 중인 중·저준위 방사성폐기물 200드럼을 경주 방사성폐기물처리장으로 반출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반출된 방사성폐기물은 2017년 반출계획 물량 1000드럼 중 1차분이며 잔여물량 800드럼은 12월말까지 4차례 걸쳐 반출될 예정이다.

시는 이번 운송과정의 안전성을 확인하기 위해 경주 방사성폐기물처리장까지 운송 전 과정에 관계 공무원이 동행해 안전여부를 점검했다.

이재관 대전시장 권한대행은 이날 새벽 한국원자력연구원을 방문, 방사성폐기물 반출 준비사항을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올해 계획물량을 연말까지 차질 없이 반출해 시민과의 약속을 반드시 이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대전시는 8일 새벽 한국원자력연구원이 임시보관 중인 중·저준위 방사성폐기물 200드럼을 경주 방사성폐기물처리장으로 반출했다고 밝혔다. <사진제공=대전시청>

하재주 원자력연구원장은 “연구원 내 임시보관중인 중·저준위 방사성폐기물 약 2만1000 드럼을 오는 2030년까지 전량 경주 방사성폐기물처리장으로 반출하겠다”고 약속했다.

대전시 관계자는 “대전시에서는 앞으로 원자력 규제기관의 협조 아래 원자력연구원 내 방사성폐기물이 전량 반출될 때까지 시민 안전을 위해 체계적으로 관리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박희송 기자 heesking@daum.net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