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강릉아산병원, 시청각장애인 안마사 헬스키퍼로 채용

기사승인 2017.11.15  14:30:43

공유
default_news_ad2

- 직원 안마서비스 제공

시각장애인 안마사 ‘헬스키퍼(health keeper)’가 병원 직원에게 안마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강릉아산병원>

[이뉴스투데이 강원취재본부 어경인 기자] 강릉아산병원(병원장 하현권)은 업무에 지친 직원들의 피로와 스트레스를 풀어주기 위한 근무환경 제공을 위해 최근 시각장애인 안마사 3명을 ‘헬스키퍼(health keeper)’ 직원으로 채용했다고 15일 밝혔다.

강원지역 의료기관에서 직원들의 복지를 위해 안마실을 운영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지난 6일부터 운영을 시작한 안마실은 공휴일을 제외하고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운영되며 직원들은 30분씩 안마를 받을 수 있다. 

병원 관계자에 따르면 매일 16명의 직원이 이용할 수 있으며 매주 월요일과 화요일에 다음주 예약을 받아 운영하는데 예약이 일찌감치 차는 등 직원들의 만족도가 매우 높은 상황이다.

강릉아산병원은 직원들의 요구도가 높을 경우 헬스키퍼 직원을 추가로 채용할 계획이다.

하현권 강릉아산병원장은 “직원들의 업무스트레스를 줄여야 환자들에게도 따뜻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고 판단해 도입하게 됐다”고 밝혔다.

어경인 기자 eo4105@naver.com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