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가상화폐 '윌튼' 국내 상륙 임박…내달 15일 상장

기사승인 2017.11.14  08:19:32

공유
default_news_ad2

- 한중 공동 개발 가상화폐 '윌튼', 가상화폐 거래소 코인링크와 계약

[이뉴스투데이 유제원 기자]포스링크 자회사 써트온(대표 김승기·박경옥)은 한·중 공동 개발로 많은 관심을 받아온 가상화폐 '윌튼'(Walton)을 다음달 15일 국내에 정식으로 상장하기로 하고 윌튼체인과기(대표 선량)와 가상화폐 상장을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

선량 윌튼체인과기 대표는 13일 "우리는 그동안 한국의 좋은 파트너거래소를 찾고 있었다"며 "그러던 중 성장성 있고 가장 신뢰할 수 있는 코인링크 거래소를 '윌튼'의 첫 상장거래소로 선택했다"고 설명했다.

선 대표는 "윌튼코인이 국내에 첫 선을 보이는 만큼 코인링크와 함께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국내에 '윌튼' 코인을 알리겠다"며 "앞으로 코인링크와 서로 상생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언급했다.

중국 난징이공대와 우리나라의 ㈜성균과기가 공동개발한 윌튼코인은 블록체인 기반 무선인식(RFID)과 사물인터넷을 결합한 물류관리 플랫폼이다.

지난 8월 싱가포르의 가상화폐거래소 바이넌스에 최초 상장된 이후 한때 1만원선을 넘어서기도 했다. 하지만 최근 중국 금융당국의 가상화폐 규제 이후 한동안 주춤해 현재 5700원선에 거래되고 있다.

윌튼의 발행총량은 1억개이며 현재 2500만개가 시장에 나왔다. 본격적인 가상화폐 거래를 위한 전자지갑도 테스트를 마치고 코인링크 상장을 시작으로 도입될 예정이다. 내년 하반기부터는 채굴시스템도 가동된다.

김승기 써트온 대표는 "가상화폐거래소 코인링크는 현재 베타서비스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11월30일 정식 오픈할 예정"이라며 "코인링크는 이번 윌튼코인 상장과 함께 12월부터 사전예약이벤트, 에어드롭 등 다채로운 이벤트도 준비 중"이라고 말했다.

유제원 기자 kingheart@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