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김장겸 MBC 사장 해임...방문진 이사회 통해 의결

기사승인 2017.11.13  16:10:26

공유
default_news_ad2

[이뉴스투데이 서정근 기자] 김장겸 MBC 사장이 결국 해임됐다.

방송문화진흥회(이하 방문진)은 13일 오후 제8차 임시 이사회를 열어 방문진 이사 중 여권 추천 이사 5인이 사무처에 제출한 김장겸 MBC 사장 해임 결의안을 가걸했다. 방문진은 MBC 대주주이자 관리·감독 기구다.

9명의 이사진 중 김경환·유기철·이완기·이진순·최강욱 등 여권 이사 5인이 전원 참석해 찬성표를 던졌다. 야권 추천 이사 중에선 김광동 이사만 출석해 해임의 부당함을 주장하다 기권했다. 

여권 추천 이사들은 "김장겸 사장이 2011년 이후 보도 분야의 주요 요직을 거치며 방송의 공정성과 공익성을 훼손했고, 부당한 인사로 노동관계법 위반 혐의로 사법처리 대상이 된 점, 파업이 장기화하는 상황에서 조직 관리와 운영 능력 상실한 점 등을 들어 해임이 불가피하다"고 주장해 왔다.

김 사장 해임안 논의를 위한 방문진 이사회는 지난 8일과 10일 두 차례 열렸으나 야권 추천 이사들의 불참으로 무산된 바 있다.


서정근 기자 antilaw@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