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인천 종주길·둘레길 이제 앱으로 확인하세요!

기사승인 2017.10.13  12:31:32

공유
default_news_ad2

[이뉴스투데이 경인취재본부 신윤철 기자] 인천광역시는 13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인천 녹색 종주길 및 둘레길 이용 활성화를 위한 민관 협력 4자간 업무협약을 가졌다고 전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전성수 행정부시장과 박흥열 인천지속가능발전협의회 상임회장, 전성수 인천시산악연맹 회장, 장치국 비글 대표이사가 참석했다.

이날 협약은 위치기반에 특화된 등산 앱 서비스 분야에서는 전국 최초로 민관이 협력하여 추진하는 것이다. 인천 가치 재창조 사업의 하나인 인천 녹색 종주길과 인천둘레길을 시민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IT 기업인 비글이 트랭글 GPS 모바일 앱의 유료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하고, 시민단체는 인천녹색종주길 및 둘레길의 건강한 생태계와 쾌적한 숲길 환경 보전을 위한 활동을 펼칠 수 있게 된다.

이번 협약으로 비글은 인천종주길인천둘레길의 코스와 경로 정보를 GPS 기반의 콘텐츠로 개발 트랭글 플랫폼에 반영하여 콘텐츠를 무료로 서비스하게 된다.

인천시는 인천종주길 및 인천둘레길의 안내시설물에 트랭글 GPS”를 이용한 경로안내 및 운동기록 서비스에 대하여 안내하게 된다.

인천광역시산악연맹과 인천지속가능발전협의회는 인천종주길 및 인천둘레길의 이용 활성화와 쾌적한 숲길환경 보전을 위한 활동, 시민참여 행사 프로그램 등을 인천시와 협업하여 지속적으로 시행한다.

앞으로 시민들은 비글에서 제공하는 트랭글 GPS 위치기반 모바일 등산 앱을 다운받아 기본 무료서비스 외에 추가로 제공되는 코스보기, 거리 및 실제 소요시간 정보, 코스이탈 알림, 음성안내 등 특화된 유료서비스인 인천종주길수첩인천둘레길수첩10월말부터 무료로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인천시에서는 시민들이 모바일 앱을 이용 시 실제로 산행을 한 코스 이용 정보를 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는 장점이 있어 이를 이용한 종주길 및 둘레길 완주 인증서서비스 등도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자리에서 전성수 행정부시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300만 인천시민 누구나 숲에서 건강하고 행복을 더하는 힐링 공간으로 만들어가는 여정을 우리시와 함께 하게 된 것을 매우 기쁘게 생각하며 앞으로도 많은 협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신윤철 기자 syc5568@daum.net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