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경기관광공사, 21일 '김포평화음악회' 개최

기사승인 2017.10.12  22:51:20

공유
default_news_ad2

- 전세대 공감 할 수 있는 평화와 희망의 음악메시지 전달

[이뉴스투데이 경인지역본부 김승희 기자] 묵직한 울림을 지닌 가수들의 목소리가 김포 대명항에서 울려 퍼진다.

경기관광공사는 ‘김포평화음악회’를 오는 21일 오후 2시 김포시 함상공원에서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공사는 이번 음악회를 ‘작지만 큰 울림’이란 주제로 기획, 화려한 대규모 콘서트보다는 작지만 평화와 희망의 메시지를 담은 의미 있는 음악회로 준비했다. 기존 아이돌 중심의 공연에서 탈피해 전세대가 공감할 수 있는 ‘열린 음악회’로 펼쳐지며 입장은 무료다.

음악회에는 소향, 안치환, 신효범, 사랑과 평화, 지노와 좋은 친구들, 심삼종 등이 출연한다.

폭발적 가창력을 지닌 소향은 ‘나는 가수다’ ‘불후의 명곡’ ‘복면가왕’ 등에 출연해 국내외에서 정상급 실력을 인정받고 있다.

가수생활 30년의 안치환은 ‘꽃보다 아름다운’ 민중가수다. 신효범은 90년대 후반 ‘난 널 사랑해’라는 곡으로 널리 알려져 있으며, 깊은 감성과 폭발적 고음으로 유명하다. 명품밴드 사랑과 평화, ‘조용필과 위대한 탄생’ 밴드의 피아니스트 출신인 지노와 좋은 친구들 역시 깊이 있는 무대를 선보인다.

음악회가 열리는 21일 오전에는 ‘김포 평화누리길 걷기’ 행사가 열려 관람객들은 오전에는 평화누리길 1코스를 걷고, 점심식사 후 음악회를 즐길 수 있다.

김포 평화누리길 걷기행사는 홈페이지(http://www.walkyourdmz.com)에서 신청가능하고, 참가비는 1만원이다. 행사 당일은 차량혼잡으로 대중교통 이용을 추천한다.

공사 관계자는 “단순 음악공연을 넘어 다양한 퍼포먼스와 감동을 담은 음악회를 준비 중”이라며 “김포 대명항에서 평화누리길 걷기, 대하축제, 음악회를 일석 삼조로 즐겨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김포평화음악회는 경기관광공사가 주최·주관하고, 경기도와 김포시가 후원한다.

김승희 기자 ehee0303@hanmail.net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