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故 김광석 형 광복씨 "모든 부분이 의혹 투성이… 진실 밝히는데 최선 다할 것"

기사승인 2017.09.27  14:40:38

공유
default_news_ad2
고(故) 김광석 타살의혹과 딸 고(故) 김서연양 사망은폐 의혹과 관련해 서해순씨를 검찰에 고발한 故 김광석의 형 김광복(사진)씨가 오늘 서울지방경찰청에 출석했다. 

[이뉴스투데이 서믿음 기자] 고(故) 김광석 타살의혹과 딸 고(故) 김서연양 사망은폐 의혹과 관련해 서해순씨를 검찰에 고발한 故 김광석의 형 김광복씨가 오늘 서울지방경찰청에 출석했다. 

27일 경찰청에 고발인 신분으로 출석한 김광복씨는 며칠 전 모 방송매체에 출연한 동생의 처 서해순씨의 인터뷰에 대해 "모든 부분이 의혹 투성이"라며 "이번 기회에 진실을 규명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그동안 친가 측이 서연양에게 관심을 기울이지 않았다는 서해순씨 주장에 대해서는 "소식이 왜 궁금하지 않았겠냐"며 고의로 거리를 둔 것은 아니라는 의견을 밝혔다. 

또 서연양의 사망 소식에 "혼자 얼마나 외롭고 힘들게 세상을 마감했을지 궁금하다며, 하나 남은 동생의 흔적이 사라져 마음이 아프다"고 덧붙였다. 

경찰은 오늘 김씨에 대한 소환 조사를 마무리하고 내일은 이상호 기자를 참고인 신분으로 소환한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21일 이상호 고발뉴스 기자와 김광복씨 등은 서연양의 사망을 은폐하고 저작권 소송을 종료시킨 것에 대해 의혹을 제기하며 서해순씨를 상대로 검찰에 고발장을 제출했다. 

서믿음 기자 dseo@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