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안희정 충남도지사, 호우 피해 복구지역 점검

기사승인 2017.07.17  21:27:22

공유
default_news_ad2

- 17일 천안·아산 지역 집중호우…병천면 도로유실 피해현장 방문 긴급복구 지시

안희정 충남도지사(가운데)가 17일 집중호우 피해로 복구 작업이 한창인 천안·아산 지역을 방문, 최대한 빠른 시간 내 긴급 복구를 지시하고 인력과 장비를 총동원해 주민피해를 최소화할 것을 주문하고 있다. <사진제공=충청남도청>

[이뉴스투데이 대전충청취재본부 박희송 기자] 안희정 충남도지사가 17일 집중호우 피해로 복구 작업이 한창인 천안·아산 지역을 방문, 최대한 빠른 시간 내 긴급 복구를 지시하고 인력과 장비를 총동원해 주민피해를 최소화할 것을 주문했다.

충남도에 따르면 16일 천안·아산 지역에 내린 집중호우로 도로시설 4곳, 하천범람으로 인한 제방 550m 유실 등의 피해가 접수됐으며 사유시설로는 주택 105동, 상가 16동이 침수됐다.

현재 도는 응급복구 인력 749명과 장비 37대 등을 투입해 가옥침수 청소, 도로유실 복구, 제방마대 쌓기, 폐기물 운반·대민지원 활동을 벌이고 있다.

안 지사는 이날 천안시 병천면 도로유실 피해 현장을 찾아 서철모 천안부시장으로부터 호우 피해·복구상황을 보고 받고 지원 대책을 논의했다.

안 지사는 현장에서 피해 주민의 의견을 청취하고 현장 대민지원에 나선 군 관계자들을 만나 조속한 피해복구에 힘을 모아줄 것을 당부했다.

도는 피해 시·군과 긴밀히 협력해 응급복구를 서두르고 기상상황을 예의주시하며 계속되는 장마 등으로 인한 추가 피해 발생 방지와 복구지원계획 마련을 중점 추진할 계획이다.

 

 

박희송 기자 heesking@daum.net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