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경기도민 65% '道 지난 3년간 일 잘했다' 평가

기사승인 2017.07.17  21:53:41

공유
default_news_ad2

- 민선 6기 3주년, ㈜한국리서치 의뢰 ‘도정 여론조사’ 실시

[이뉴스투데이 경인지역본부 김승희 기자] 경기도민 3명 중 2명은 경기도가 지난 3년간 일을 잘했다고 평가한 것으로 지난 16일 확인됐다. 특히 2층 버스 등 대중교통의 불편함을 해소한 것에 가장 높은 점수를 줬다.

경기도가 민선 6기 3주년을 맞이해 여론조사 전문업체인 ㈜한국리서치에 의뢰해 실시한 ‘도정 여론조사’에 따르면 경기도가 지난 3년간 ‘일을 잘했다’는 응답이 65%를 차지했다.

이는 지난해 조사에서 ‘2년간 일을 잘 했다’는 평가(55%)보다 10%p 상승한 결과다. 특히 20대(53%→76%), 30대(35%→59%), 40대(53%→62%) 젊은층이 전반적 상승을 주도했고, 60대 이상(69%)의 긍정적 평가도 여전히 높은 것으로 분석됐다.

사업 분야별로 ‘잘 하고 있다’는 인식은 ▲도로망 확충 및 대중교통 편의증진이 72%로 가장 높았다. 이어 ▲주거안정 및 주거환경 개선(52%) ▲재난안전 대비 강화(51%) ▲경제투자 및 일자리 창출(47%) ▲경기북부 발전(40%) 등의 순서로 나타났다.

도민들은 향후 경기도의 우선 추진과제로 ▲일자리 창출(22%)을 가장 높게 꼽았으며, 이어 ▲주거 안정(16%) ▲교통 편의증진(11%) ▲환경 개선(11%) 등의 순이었다. 아울러 30대는 ▲주거 안정(32%), 40대는 ▲교육복지 강화(22%)를 최우선으로 지목하는 등 연령대별 선호차가 뚜렷했다.

이와 함께 도민의 76%는 경기도가 앞으로 도정운영을 ‘지금보다 잘 할 것’이라고 응답, 향후 도정에 대한 높은 기대감을 나타냈다. 참고로 이는 전년 조사(50%) 대비 26%p가 상승한 것이다.

㈜한국리서치 신성현 수석부장은 3주년 도정평가가 상승할 수 있었던 요인으로 이전 조사 대비 무응답층의 비율이 줄어들면서 20~40대의 긍정인식의 증가가 전체적인 상승을 이끌었다는 점을 꼽으며 “민선 6기의 주요 사업들이 자리 잡으면서, 도민들에게 긍정적 반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풀이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는 2~3주마다 도정 여론조사를 실시하고 있으며, 해당 결과를 전 실국에 공유해 정책에 반영하고 있다. 이번 조사는 지난 6월 30일 19세 이상 일반도민 1000명을 대상으로 전화면접조사 방식으로 실시됐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p다.

김승희 기자 ehee0303@hanmail.net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