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금융위, 채무조정졸업자 전용 '사잇돌 중금리대출' 출시

기사승인 2017.07.17  18:59:31

공유
default_news_ad2

[이뉴스투데이 유제원 기자]금융위원회는 오는 18일부터 25개 저축은행에서 채무조정졸업자 전용 사잇돌 중금리 대출을 출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이 대출은 금융거래 이력 부족 등으로 일반 사잇돌 대출 이용이 어려운 채무조정졸업자들을 위해 별도의 신용평가 모델을 적용하는 상품이다.

채무조정 신청자는 매년 점진적으로 늘고 있으며 졸업자는 연 8만~10만명 수준이다. 채무조정 졸업 후 3년 이내인 사람들의 금융 이용 비율은 58.1%로 전체 취업자의 금융이용비율(70.7%)보다 낮은 편이다.

특히 은행업권 이용비율은 40.7%로 전체 금융이용자(56.9%)보다 훨씬 낮고, 제2금융권 이용 비율이 높은 편이다.

이는 채무조정졸업자는 최근 수년간의 대출, 신용카드 사용 내역 등 금융 정보 부족으로 은행의 이용이 어렵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금융위는 장기간 상환 노력으로 재기에 성공한 채무조정졸업자들이 긴급한 자금수요가 생겼을때 중금리 대출을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로 했다.

지원 대상은 채무조정제도를 졸업한지 3년 이내인 저축은행 사잇돌2 대출 소득기준 충족자다.

소득 기준은 5개월 이상 근로소득자(1500만원 이상), 6개월 이상 사업소득자(800만원 이상), 1회 이상 연금수령자(800만원 이상) 등이다.

금리는 상환능력에 따라 14~19% 수준이고 대출 한도는 1인당 최대 1000만원이다.

금융위는 총 1500억원 공급을 목표러 잡고 향후 추이를 봐가며 추가공급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유제원 기자 kingheart@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